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21대 총선(2020)
문윤택 "제주도 재정 자립 '고향세' 도입"
이은지 기자
입력 2020-01-21 (화) 15:23:26 | 승인 2020-01-21 (화) 15:26:49 | 최종수정 2020-01-21 (화) 15:24:43

4·15 제21대 총선 제주시갑 선거구 더불어민주당 문윤택 예비후보는 21일 보도자료를 통해 제주도 재정 자립과 농어촌 경제 활성화를 위해 '고향세'를 도입하겠다고 밝혔다. 

문 예비후보는 "고향세는 타지에 거주하는 제주 출신자 등이 해당 거주지로 납부하던 주민세의 10%를 제주에 기부하는 제도"라며 "납세자는 연말정산때 소득세를 공제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일본은 고향세의 유래인 '후루사토 납세'를 통해 도입 10년만에 5조8000억원의 세금을 걷을 수 있었다"며 "납세자에게 제주지역 특산물을 답례 선물로 제공하는 방안도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은지 기자  ez1707@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