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기상/기후/날씨
제주 막바지 겨울추위 중산간 이상 많은 눈
한 권 기자
입력 2020-02-16 (일) 17:46:20 | 승인 2020-02-16 (일) 17:48:22 | 최종수정 2020-02-16 (일) 17:47:52

산지 대설특보 발효...최대 30㎝ 적설 예상
해안도 눈 예보...강풍에 체감온도 영하권

제주 산간에 대설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17일 새벽부터 산간과 중산간 지역을 중심으로 많은 눈이 내릴 전망이다.

18일 아침까지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고 찬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영하권을 보이는 등 막바지 겨울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됐다.

제주지방기상청은 16일 오전 6시30분을 기해 제주도 산지에 대설주의보를 내렸다.

이날 오후 4시 기준 한라산 적설량은 윗세오름 20.8㎝, 진달래밭 18.1㎝, 어리목 4.1㎝ 등이다.

한라산에 많은 눈이 내리면서 입산은 전면 통제된 상태다. 이날 1100도로 일부 구간은 소형차량에 한해 체인을 장착해야 진입을 허용했다.

특히 17일 새벽부터 18일 아침까지 해발고도 200m 이상에는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측됐다. 예상 적설량은 산지 10~30㎝, 중산간 5~10㎝, 이외 해안지역은 1~5㎝다.

제주 전역에 강풍주의보도 내려졌다.

기상청은 18일 낮까지 초속 10∼16m의 강한 바람이 불면서 체감온도는 영하 3도까지 떨어져 추울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악화로 제주공항은 이날 오후 4시 현재까지 항공편 6편이 결항했다. 제주와 다른지역을 오가는 여객선 운항도 통제된 상태다.

기상청은 "17일 중산간 지역에 내리는 눈으로 인해 해안지역에도 대설특보가 확대 발표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한권 기자

한 권 기자  hk0828@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 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