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코로나 바이러스
20대 군인 최종 확진 판정…제주 초비상
김봉철 기자
입력 2020-02-21 (금) 03:29:04 | 승인 2020-02-21 (금) 03:30:19 | 최종수정 2020-02-25 (금) 14:42:56

21일 오전 1시30분 질병관리본부 검사결과서 최종 확진 판정
18일 마스크 착용 제주공항>개인택시>부대 앞 편의점 이동
A씨 접촉 편의점 직원·택시기사 격리 조치…시내이동은 없어

지난 20일 코로나19 1·2차 검사에서 양성반응을 보인 해군 A씨(22세)가 21일 새벽 질병관리본부로부터 최종 확진 판정을 받았다. 

제주지역에서 첫 확진자가 발생하면서 앞으로 대대적인 역학조사와 접촉자 검사·격리 등 방역에 초비상이 걸렸다.

21일 제주도에 따르면 A씨는 하루 전인 지난 20일 오후 4시께 제주한라병원 선별진료소에서 1차 양성 판정을 받았고, 이어 제주도보건환경연구원의 자체적인 2차 검사에서도 양성 반응이 나왔다.

A씨는 1·2차 검사에 이어 21일 새벽 1시30분께 질병관리본부의 코로나19 검사 결과에서 최종 확진판정을 받았다.

제주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간이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현역 해군 A씨가 20일 제주대병원으로 이송돼 임시 격리됐다. 이날 A씨가 다녀간 것으로 확인된 편의점에 임시 휴업 안내문이 부착돼 있다. 연합뉴스

다음은 제주도의 역학조사 결과 확인된 A씨의 동선.제주도는 앞서 지난 20일 오후 10시 기준 A씨의 동선을 파악한 결과 입도후 3일간 시내이동 사실은 발견되지 않았으며, 제주도착 시점부터 부대 복귀를 위해 택시를 이용할 때까지 마스크를 착용한 사실이 확인됐다.

◆18일(제주 입도) △오후 8시21분 대구발 제주행 비행기 탑승해 제주에 도착(A씨 마스크 착용) △오후 8시35분 제주공항 택시승차장서 개인택시 탑승(A씨 마스크 착용) △오후 8시54분 제주공항 옆 해군부대 앞서 택시 하차 후 편의점에서 음식 섭취(A씨 음식 섭취때 마스크 미착용) △오후 9시23분 편의점서 도보로 군부대 복귀 

◆19일(코로나 19 증상발생) 군부대내에서 생활 

◆20일(1·2차 검사 양성판정) △오전8시45분 부대 구급차 이용 한라병원 선별진료소 내원 △오전 9시41분 선별진료소 검사실서 1차 검사 및 약처방 △오전 10시6분 부대 구급차 이용 군부대로 복귀 △오후 4시 1차 검사 결과 양성판정 △오후 6시20분 제주보건소 구급차로 제주대병원으로 이송 △현재 제주대병원 음압격리병상에서 치료중. 

◆21일(질병관리본부 확진판정)  △오전 1시30분 확진판정

김봉철 기자  bckim@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봉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