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서귀포시
서귀포시 5개 오일장 코로나19 철저한 방역·할인으로 극복
고두성 기자
입력 2020-02-21 (금) 14:39:14 | 승인 2020-02-21 (금) 14:41:22 | 최종수정 2020-02-21 (금) 17:07:12

방문객 유도에 총력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전통시장을 활성화하기 위해 서귀포시 소재 5개 오일장이 할인판매와 향상된 서비스로 방문객을 유도하고 있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이들 전통시장 매출과 방문객 수는 코로나19 발생 전에 비해 60~70% 감소했다.

이에 따라 서귀포 향토오일시장, 고성 오일시장, 표선 오일시장, 중문 오일시장, 대정 오일시장 등 5개 시장 상인들은 소비 촉진을 위해 점포별로 할인된 가격으로 손님들을 맞고 있다.

오복균 서귀포 향토오일시장 상인회장은 "전통시장 활성화를 위해 상인들의 노력과 함께 전통시장의 안전성을 홍보하고 내국인 중심의 적극적인 마케팅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 방안"이라고 설명했다.

이와 함께 행정에서는 방문객들의 불안심리를 해소하기 위해 5일마다 방역활동을 강화하기로 했다.

서귀포시에서는 코로나19 사태가 마무리될 때까지 종전 연 9회 실시하던 방역을 5일마다(오일장 전 날) 실시, 전통시장의 안전성을 높이기로 했다.

고두성 기자  dsko1526@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두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