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제주 벚꽃 개화 이달말 절정 전망
한 권 기자
입력 2020-03-24 (화) 16:09:20 | 승인 2020-03-24 (화) 16:09:43 | 최종수정 2020-03-24 (화) 16:24:58

작년·평년보다 하루 빨라

제주에서 벚꽃이 꽃망울을 터트렸다.

제주지방기상청은 24일 제주시 건입동 청사 내 심어진 표준 관측목에 벚꽃이 개화했다고 밝혔다.

표준 관측목 한 가지에서 꽃이 세 송이 이상 활짝 피었을 때 공식 개화로 인정한다.

올해 개화는 지난해(3월 25일)와 평년보다 하루 빠르다.

기상청은 3월 평균기온이 작년보다 0.5도, 평년보다 1.9도 높아 일찍 개화했다고 설명했다.

벚꽃은 개화 후 일주일 뒤 활짝 피는데 이달 말을 전후로 만발해 절정을 이룰 전망이다.

한 권 기자  hk0828@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 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