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21대 총선(2020)
강은주 예비후보 "선관위 소수정당 방송토론회 보장하라"
이은지 기자
입력 2020-03-26 (목) 15:19:51 | 승인 2020-03-26 (목) 15:20:19 | 최종수정 2020-03-26 (목) 15:20:19

강은주 제주시을 선거구 민중당 예비후보는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선거관리위원회는 소수정당 방송토론회를 보장하라"고 강조했다. 

강 예비후보는 "선거관리위원회는 국회의원 후보자 방송토론회 초청 기준을 국회의원수 5인 이상 정당 후보, 최근 여론조사 5% 이상 지지율로 받은 후보자로 제한했다"며 "이러한 제한은 다양한 정당의 정견과 정책이 유권자에게 전달되는 길을 봉쇄하는 문제를 갖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다양한 목소리를 반영해 유권자가 진정한 대변자를 찾는 것이 선거의 참뜻"이라며 "이 같은 제한에 깊은 분노를 표하며, 새로운 정치제도와 환경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은지 기자  ez1707@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