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사건/사고
제주 외국인 근로자 흉기난동...40대 태국인 중상
박시영 기자
입력 2020-04-08 (수) 10:21:53 | 승인 2020-04-08 (수) 10:23:47 | 최종수정 2020-04-08 (수) 14:36:36

서귀포경찰서는 동료에게 흉기를 휘두른 태국인 근로자 A씨(29)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8일 오전 2시13분께 서귀포 표선면 한 외국인 근로자 숙소에서 동료와 술을 마시다 집 안에 있던 흉기로 태국인 B씨(42)의 배를 1차례 찌른 혐의다.

다른 동료의 신고로 출동한 경찰은 범행 뒤 다른 방에 있던 A씨를 곧바로 검거했으며, B씨는 제주시 내 병원으로 옮겨져 현재 긴급 수술을 받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조사에서 A씨는 “평소에 자신을 무시하고 훈계해서 격분한 나머지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두 사람은 정식 취업 비자를 받아 미등록 외국인(불법체류자)은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A씨와 함께있던 동료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동기를 조사하고 있다.

박시영 기자  lizzysy@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시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