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교육 우리학교소식
사대부고, 이병헌군 돕기 발벗고 나서
정용복
입력 2002-08-26 (월) 20:32:27 | 승인 2002-08-26 (월) 20:32:27 | 최종수정 (월)
“친구를 도와주세요” 제주대사범대학부설고 학생들이 급성 백혈병에 걸린 친구를 살리기 위해 모금운동을 벌이고 있다.

이들이 펼치고 있는 ‘사랑나누기’ 대상은 같은 학교 친구인 이병헌군(18·3년). 이 군은 평소 학교생활이 모범적이고 학업도 열심히 해오다가 지난달 급성백혈병이란 진단을 받아 투병생활을 하고 있다.

이 군은 최근 병세가 악화돼 여의도성모병원으로 옮겨 항암치료를 받고 있지만 매달 수천만원에 달하는 병원비를 마련하지 못해 주위를 안타깝게 하고 있다.

가정형편이 그리 넉넉하지 않은데다 이 군의 부모는 간병을 위해 생업에도 종사할 수 없는 상황이어서 주위 사람들을 더욱 안타깝게 하고 있다.

이 군의 딱한 사정을 접한 학교측은 학생회가 주축을 이뤄 학생과 교사들이 성금을 모아 전달할 계획이며 학우들이 각계에 도움을 요청하는 등 ‘이 군 살리기’에 발벗고 나섰다.

정용복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1:05:22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