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제주경찰, 4·15총선일 갑호비상 경비태세 강화
한 권 기자
입력 2020-04-15 (수) 16:13:11 | 승인 2020-04-15 (수) 16:13:54 | 최종수정 2020-04-15 (수) 16:13:54

제주경찰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일인 15일 최상위 경계령인 '갑호비상' 근무에 들어갔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총선 당일인 15일 오전 6시부터 개표 종료때까지 '갑호비상' 근무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갑호비상이 내려지면 전 경찰관의 연가가 중지되고 가용경력 100%까지 동원 태세를 유지하게 된다.

경찰은 투표소 230곳 460명, 투표함 회송(232개 노선) 464명, 개표소 2곳 132명, 기타 15명 등 경찰력 1071명(경찰관 1027명, 의경 44명)을 투입했다.

투표소에서는 지역경찰이 매시간 112연계순찰을 벌이고 개표소에도 경찰력이 배치되는 등 경비태세를 강화했다.

한 권 기자  hk0828@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 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