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제주시
제주시 대형폐기물 발생량 증가세올들어 하루 860건 접수…생활패턴 변화 등 영향
김경필 기자
입력 2020-05-11 (월) 16:58:18 | 승인 2020-05-11 (월) 17:18:37 | 최종수정 2020-05-11 (월) 17:18:34

제주시 지역 대형폐기물 발생량이 꾸준히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주시에 따르면 2017년 하루 평균 500여건에 불과했던 대형폐기물 처리 신청량은 2018년 650여건, 2019년 730여건으로 증가했다. 

올해 들어서도 4월 말까지 860건이 접수된 것으로 집계됐다. 

대형폐기물 처리 신청량이 늘어난 이유는 소비패턴 변화 외에도 대형폐기물 배출신청 시스템 개편 등이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됐다. 

대형폐기물은 폐가구류와 폐가전제품 등 크기와 종류가 다양한 실정이다. 

대형폐기물 배출 신청은 읍·면사무소나 동주민센터, 제주시 홈페이지, 모바일 등을 통해 신청가능하다.

시민이 직접 소방서나 119센터로 가져가 처리했던 소화기도 2019년부터 대형폐기물로 신고가 가능해졌다.

다만 폐가전제품은 한국전자제품자원순환공제조합에서 운영 중인 폐가전제품 무상방문 수거서비스를 통해서도 배출이 가능하다. 

김경필 기자  kkp2032@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