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기타 사람과 사람들
서귀포시장애인종합복지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장애인농가돕기
김대생 기자
입력 2020-05-21 (목) 16:52:34 | 승인 2020-05-21 (목) 16:54:15 | 최종수정 2020-05-21 (목) 16:56:53

사회복지법인 춘강(이사장 이동한) 서귀포시장애인종합복지관(관장 윤보철)은 21일 마늘 가격 하락과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일손 부족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안덕면 사계리 고령장애인 농가를 찾아 마늘 수확 일손돕기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했다.

사회복지법인 춘강은  나눔 경영을 통한 지역사회 나눔 문화 확산과 복지 증진에 기여하고자 지난 2010년부터 10년 동안 매년 상·하반기 2회씩 제주도내 읍면 지역을 방문해 법인 산하기관 전 임직원이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왔고, 올해는 코로나 19로 인해 산하기관별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날 사회공헌활동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두 어려운 상황에서 특히나 경제적·심리적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고령장애인 농가를 방문해 마늘뽑기, 자르기 등의 농사일을 도우며 평소 복지관에 대한 지역주민의 따뜻한 관심과 격려에 보답하고, 코로나 19를 함께 극복하기 위한 나눔을 실천했다.

서귀포시장애인종합복지관 윤보철 관장은 "우리 주위에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이 많다. 특히 장애인가정은 더더욱 어려운 상황임으로 조금이나마 우리의 나눔이 도움이 되었길 간절히 바라며, 지역주민들과 함께 이 위기를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