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제주도 민선7기 후반기 행정시장 후보자 안동우·김태엽 선정
이은지 기자
입력 2020-06-05 (금) 14:58:36 | 승인 2020-06-05 (금) 15:03:51 | 최종수정 2020-06-07 (금) 15:46:20
사진 왼쪽부터 안동우 전 제주도 정무부지사, 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

제주도는 민선7기 후반기 제주시장에 안동우 전 제주도 정무부지사, 서귀포시장에 김태엽 전 서귀포시 부시장을 최종 임용후보자로 선정했다고 5일 밝혔다.

원희룡 제주도지사는 개방형직위 행정시장 공개모집 절차에 따라 응모한 12명(제주시장 4명·서귀포시장 8명) 가운데 선발시험위원회와 서류·면접시험, 인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추천된 5명 중 최종 임용후보자 2명을 선정했다.  

제주시장 임용후보자 안동우는 도의원 3선 경력과 2년3개월간 정무부지사를 역임했다.

도는 안 후보자가 1차 산업분야 전문성과 직무수행 능력을 갖추고 있어 도민통합, 도민소통, 공직혁신을 기반으로 하는 민선7기 후반기 제주시정을 이끌 적임자라고 평가했다.

서귀포시장 임용후보자 김태엽은 서귀포시 부시장, 관광정책과장, 민군복합형관광미항추진단 지원팀장 등 32년간 공직에 몸담았다. 

도는 제주시장·서귀포시장 임용후보자에 대한 도의회 인사 청문을 요청하고, 그 결과에 따라 최종 임용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이은지 기자 

이은지 기자  ez1707@daum.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탐라지기 2020-06-07 13:20:47

    에혀라~~~~ 제주도민의 신성한 권한위임을 이렇게 가볍게 판단하는
    인구 65만의 구청장급 리더쉽을 보여준 수준으로 먼.......대권같은 소리하고 있어.
    도시끼 똥밟는 소리로 작작하고 그 주둥이 그만 다물라고 도민의 한사람으로서
    한마디 충고하이다.
    이걸로 당신의 정치적 미래는 끝장 난 줄 조만간 알게될걸 확신하며...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