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문화재
도내·외 중요무형문화재 한자리에 모인다
김동현
입력 2002-09-15 (일) 19:45:37 | 승인 2002-09-15 (일) 19:45:37 | 최종수정 (일)
오는 10월 열리는 제41회 탐라문화제 기간에 남사당놀이, 봉산탈춤, 태평무, 제주큰굿 등 도내·외 중요무형문화재 공개행사가 마련된다. 무형문화재 원형보존과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마련되는 이번 공개행사는 10월 5∼10일 제주시 신산공원과 서귀포시 천지연광장에서 펼쳐진다.

조선시대 유랑연예집단 남사당의 연희(演戱)인 남사당놀이(중요무형문화재 3호), 황해도 봉산의 가면극 봉산탈춤(중요무형문화재 제17호), 전남 진도·나주지방에서 논일이나 밭일을 할 때 불렸던 남도들노래(중요무형문화재 제51호) 등 한국의 전통정서를 담은 문화재들이 선보인다.

또 제주칠머리당굿(중요무형문화재 제71호)과 제주 큰 굿(제주도무형문화재 제13호)도 공개돼 제주 무속의 진면목을 보여주게 된다.

특히 10월 5일부터 11월 3일까지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에서는 중요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 작품 200여 점이 전시된다.

전시회와 함께 10월 6∼10일에는 나전칠기, 매듭, 자수, 갓일, 망건, 탕건, 정동벌립장 등 무형문화재 기능보유자의 시연회도 마련된다.

한편 탐라문화제 기간에는 고소리술과 제주도허벅장 판매와 무료시음, 무형문화재 관련 영상물 상영도 실시된다.

김동현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0:59:48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