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NGO마당
"한라산리조트 사업자반납 사전검토 못한 도 책임"
제민일보
입력 2003-03-13 (목) 21:48:39 | 승인 2003-03-13 (목) 21:48:39 | 최종수정 (목)
제주참여환경연대(공동대표 조성윤·이지훈)는 13일 한라산 리조트개발사업과 관련, “사업자가 사업권을 반납한 결과를 두고 일부 언론을 통해 엇갈린 반응이 제시되고 있다”며 “그 원인이 마치 환경단체의 반발로 인한 것인 듯 보도되고 있는 것에 우려를 표명한다”고 밝혔다.

참여환경연대는 이날 논평을 내고 “한라산리조트개발사업이 추진될 수 없었던 1차 책임은 제대로 된 사전검토조차 없이 사업지구를 지정한 제주도에 있다”며 “군유지 매각이라는 당장 눈앞의 이익에만 골몰해, 환경파괴 논란과 불법형질변경 의혹을 불러일으킨 북군과 북군의회도 그 책임을 면할 수 없을 것이다”고 주장했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