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문화재
3대걸친 전통 무구 도에 기증김윤수씨, 스승 김만보 심방 유품 26점
박미라
입력 2003-08-25 (월) 15:19:12 | 승인 2003-08-25 (월) 15:19:12 | 최종수정 (월)
중요무형문화재 제71호 예능보유자인 김윤수 심방이 3대에 걸친 무구를 제주도에 기증했다. 김윤수 심방이 지난 18일 본에서 생활하다 타계한 김만보 심방의 갓, 탕건, 신칼, 요령 등 무구 일체 26점을 제주도에 기증했다. 김 심방은 평소 제자 양성에 힘써왔던 고인의 뜻에 따라 제주고유의 무속연구의 기초자료로 활용되도록 제주도에 기증했으며, 기증 자료는 제주도민속자연사박물관에서 보관하게 된다.

김만보씨는 1930년 조천읍 함덕 출신으로 27살이 되던 해 당시 도내에서도 빼어난 심방으로 알려졌던 외삼촌 정두삼 황수에게 무업을 배웠다. 외할아버지, 외할머니, 외삼촌 등 모두 무업에 종사했는데, 어느 정도 무업을 익히자 외삼촌인 정두삼 황수에게 무구를 물려받았다. 이 무구는 외조부에게서부터 물려온 것으로 최소 3대를 대물림 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김만보 심방은 1970년 일본으로 건너가서 생활하다 지난 6월9일 타계했다.

박미라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29 23:30:11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