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국제/북한
북한 미술·수공예품 눈길정교·치밀‘금니화’선봬
현민철
입력 2003-10-19 (일) 21:03:53 | 승인 2003-10-19 (일) 21:03:53 | 최종수정 (일)
   
 
  ▲ 평양수예연구소 직원들이 원화를 보며 수예 작업을 하고 있다.  
 
남북 민족통일평화체육문화축전(이하 민족평화축전) 기간 제주국제컨벤션센터(이하 제주ICC)는 북한의 다양한 볼거리로 채워진다.

분단후 자신들만의 독특한 장르로 구축, 발전시켜 온 북한의 미술·수공예품과 특산품들이 24일부터 민족통일평화체육문화축전 기간 동안 제주ICC에서 전시, 판매된다.

북한 미술의 특징은 한 마디로 정교하고 치밀한 선묘법으로 화사한 색채가 사진보다 더 선명한 듯한 착각을 일으킬 정도로 사실적이라는 점.

이번 전시회에는 북한의 주요 미술단체로 손꼽히는 ‘만수대창작사’ 소속 작가들의 작품이 선보일 것으로 보이며 수채화에서부터 금을 재료로 한‘금니화’도 전시될 전망이다.

민족평화축전 전시회의 또 다른 볼거리는 바로 북한이 바깥 세상에 내놓고 자랑할 수 있는 현대예술 장르인 수예.
조선화와 유화로 그린 풍경화를 밑그림을 바탕으로 이를 보고 수를 놓은 작품으로 한 발치 앞에서야 겨우 수예라는 사실을 알아차릴 만큼 정교하다.

북한의 수예작품은 대개 호랑이와 학, 소나무, 선녀, 원앙, 김정일꽃 등 화조, 동물을 수놓는 것들이 주를 이룬다.

이밖에도 백두산 소주와 돌버섯, 송이버섯 등 특산품 등도 선보일 예정이다.

현민철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29 23:16:40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