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축구
장기·조직기증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
김대생 기자
입력 2020-03-23 (월) 15:09:52 | 승인 2020-03-23 (월) 15:10:48 | 최종수정 2020-03-23 (월) 15:12:19

유튜브 채널 '고알레'와 함께 진행

K리그가 축구를 통해 우리 사회의 장기·조직기증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전파하는 생명나눔캠페인을 올해도 이어나간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020 K리그 생명나눔캠페인은 'K리그가 생명나눔을 응원합니다'로 슬로건을 정하고, 캠페인 홍보대사인 '생명나눔대사'로 이호와 김형일을 위촉했다. 전직 K리거 출신인 두 홍보대사는 현재 아마추어 축구 문화를 선도하는 '고알레'에서 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올 시즌 역시 경기장 현장 홍보 활동, 공익광고 제작, 구단 순회 교육 등 작년에 실시한 캠페인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특히 질병관리본부가 지정한 생명나눔 주간(9월 14일~20일)에 열리는 경기에는 대대적인 홍보를 진행할 계획이다.

연맹은 지난해 질병관리본부, 한국장기조직기증원과 MOU를 체결, 생명나눔캠페인을 진행했다. 2019시즌 동안 3개 기관은 장기·조직기증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과 생명나눔문화 정착을 위해 국민적 인기스포츠인 축구가 나서자는 취지로 경기장 현장 홍보 활동, 공익광고 제작, 선수단 대상 교육 등 다양한 캠페인 활동을 펼쳤다.

이에 '2019 생명나눔캠페인'은 선수단, 구단 직원 등 K리그 구성원은 물론 경기장을 찾은 많은 관중이 기증 희망에 서약하는 등의 성과를 남겼다.

특히, 울산은 선수단과 코칭스태프는 물론 외국인 선수들까지 포함해 구단 구성원 전원이 장기, 조직기증에 대한 의사를 밝히며 뜻을 함께했고, 연맹은 생명나눔문화 활성화에 기여한 공로로 지난해 보건복지부로부터 표창을 받았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