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생활체육
현남두, 김방자 국제 그라운드골프 정상
김대생 기자
입력 2008-11-10 (월) 16:28:23 | 승인 2008-11-10 (월) 16:28:23

현남두,김방자가 국제 그라운드골프 개인전 정상에 올랐다.

현남두(제주 남원)는 8일 서귀포시 강창학구장에서 열린 제 6회 제주도국민생활체육 국제그라운드골프대회에서 26타를 쳐 남자부 개인전 1위를 차지했다. 김방자(제주 폴개)도 32타를 기록해 여자 개인전 정상에 올랐다.

현남두의 뒤를 이어 남자 개인전 2위는 27타를 친 강창익(제주 서귀), 3위는 29타를 기록한 일본 시즈미(일본 청수)가 각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여자부 개인전 2위는 신명우(34타), 3위는 정옥희(38타, 이상 충북 청주)가 각각 차지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일본 2개팀 등 15개 시․도 50개팀 700여명이 참가해 8홀을 두 번 돌아 최저타를 기록한 선수에게 남녀 개인전 수상이 돌아갔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