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IT(정보통신)
이동사 판매점 개인정보관리 대폭 강화가입때 신청서·주민증 사본 신청자에게 돌려주기로
김석주 기자
입력 2009-05-04 (월) 15:36:43 | 승인 2009-05-04 (월) 15:36:43

이동통신사의 판매점을 통한 개인정보 유출을 막기 위해 개인정보 관리가 대폭 개선된다.

방송통신위원회에 따르면 이동통신사업자는 개인정보관리체계 자율 개선방안을 마련, 올해 하반기부터 전국 판매점에서 가입신청서, 주민등록증 사본 등 개인정보 서류를 보관하지 않고 가입 즉시 가입자에게 돌려주기로 했다.

이통사는 또 그동안 판매점이 축적한 개인정보를 수거해 폐기하기 위해 주기적으로 판매점을 방문해 관리하기로 했으며 가입자가 본인의 개인정보 서류를 판매점에 남기지 않도록 홍보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전화번호 해지·번호이동때 이전 사용자의 개인문자정보가 해당 번호를 재활용하는 신규가입자엑 발송되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개선방안도 포함됐다.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