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어린이는 우리의 미래
제민일보·어린이재단 공동캠페인 관심 커져진수희 보건복지부장관, 동반자 선언 이도1동주민자치센터에 격려전보
투명한 후원·나눔 확산 대한 기대와 긍정의 사회 분위기 확산 등 주문
고 미 기자
입력 2011-06-05 (일) 19:36:40 | 승인 2011-06-05 (일) 19:36:40

제민일보(대표이사 진성범)와 어린이재단 제주지역본부(본부장 김희석)가 공동으로 진행하고 있는 어린이는 우리의 미래캠페인에 정부 차원의 관심이 보태져 눈길을 끌고 있다.

이도1동주민자치센터(동장 전여춘)는 최근 진수희 보건복지부장관으로부터 뜻밖의 격려 전보를 받았다.

전보에는 지난달 27어린이는 우리의 미래두 번째 동반자로 지역 저소득 어린이 100명을 돕겠다는 뜻을 밝힌데 따른 고마움과 지역 공무원의 긍정적 복지 참여에 대한 격려의 내용이 담겨 있었다.

진 장관은 전보에서 누구나 생각만하고 있는 일을 지역이 나서서 함께 하겠다고 움직인 것은 큰 의미가 있다나눔을 실천하는 모습에 감동을 받았다고 전했다.

전여춘 동장은 지역 차원의 나눔 행사라고 일부러 쉬쉬했었는데 보건복지부에서 먼저 알고 격려해줘서 놀랍기도 하고 책임감도 커졌다지역 대상자 발굴이나 멘토·멘티 결연 등에 있어 보다 적극적으로 움직일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제민일보와 어린이재단제주지역본부가 지난 4월부터 진행하고 있는 어린이는 우리의 미래캠페인은 복지 사각지대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어린이를 발굴하고 지역 특성에 맞춘 후원자 발굴을 통해 긍정의 사회분위기를 확산하는데 목적을 두고 있다. 지금까지 제주도약사회 여약사회와 이도1동주민자치센터가 동반자를 선언했고, 이도1동 삼성마트(대표 김태훈)가 이번 캠페인 중 처음으로 나눔 현판을 내거는 등 지역차원의 공감대가 형성되고 있다.

고 미 기자  popmee@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 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