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테니스/배드민턴
셔틀콕 간판 박성환 세계선수권 순항11일 32강전 손완호에 2-0 완승…이현일도 합류
강승남 기자
입력 2011-08-11 (목) 15:44:58 | 승인 2011-08-11 (목) 15:44:58

   
 
  ▲ 박성환  
 
한국 배드민턴 단신의 간판 박성환(27·강남구청)이 세계선수권 우승을 향해 한걸음씩 다가가고 있다.

세계랭킹 남자단식 9위인 박성환은 11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아레나에서 계속된 대회 2011 세계개인배드민턴선수권대회 32강전에 대표팀 후배인 손완호(23·김천시청)를 꺾고 16강 진출에 성공했다.

64강전에서 슈슈완이(대만)를 2-0을 제압한 박성환은 손완호를 맞아 2-0(21-15, 21-10)으로 압도했다.

이로써 박성환은 세계랭킹 2위인 린단(중국)과 8강 진출을 위한 외나무다리 승부를 펼친다. 박성환은 지난 대회 남자단식 3위에 오른바 있다.

이밖에 세계랭킹 12위 이현일(31·강남구청)도 핀란드의 에투 하이노를 2-0(21-10, 21-7)으로 제치고 16강에 합류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전 세계 48개국 520여명의 정예멤버들이 참가해 개인전 5종목 토너먼트 방식으로 세계 최강자를 뽑는다. 강승남 기자 ksn@jemin.com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