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유통
편의점 매출상승 올림픽이 ‘효자’CU, 야간매출 분석결과 전년대비 30% 급증
김영헌 기자
입력 2012-08-09 (목) 17:55:12 | 승인 2012-08-09 (목) 18:24:07

 런던올림픽이 편의점 매출에도 큰 영향을 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편의점 ‘CU(씨유)’가 런던올림픽이 열린 지난달 28일부터 8월8일(대회 12일째)까지 야간 매출을 분석한 결과, 올림픽 경기가 중계되는 저녁 6시부터 다음날 새벽 6시까지 평균 매출이 전년대비 30.2%나 증가했다. 또 선수들의 메달 성적에 따라 매출 변화도 뚜렷했다.

기대를 모은 수영 400m 박태환 선수의 경기가 있었던 29일을 제외하고 대회 초반 매출 상승폭은 10%대에 그쳤지만, 대회 닷새째인 8월1일부터 메달이 쏟아지면서 편의점 야간 매출도 급격히 올랐다.

특히 한국과 영국과의 4강전을 비롯해 4개의 메달을 획득한 8월5일 야간 매출은 전년대비 38%나 늘어나 올림픽 기간 중 가장 높은 매출 증가율을 기록했다.

이와 함께 야간 매출이 급상승한 올림픽 기간 동안 가장 잘 팔린 상품은 맥주로, 전년대비 45%까지 상승했다. 이어 맥주와 함께 안주류(40%)도 동반상승했으며, 대표적인 야식메뉴인 냉동만두(42%)와 육가공류(35%), 도시락(28%)도 크게 상승했다. 

김영헌 기자  cogito99@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