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유통
전통시장 생필품 가격 더 저렴시장경영진흥원, 대형마트보다 11.3% 낮아
김영헌 기자
입력 2012-12-16 (일) 17:05:32 | 승인 2012-12-16 (일) 17:12:22

36개 주요 생활필수품 구입시 전통시장에서 사면 대형마트보다 훨씬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시장경영진흥원이 지난 3일과 4일 이틀간 전국주부교실중앙회를 통해 36곳의 전통시장, 대형마트, 기업형슈퍼마켓(SSM)에서 판매되는 생활필수품목의 가격을 비교·조사한 결과, 전통시장의 평균 가격은 22만9725원으로, 대형마트 25만9135원에 비해서는 11.3%(2만9410원), SSM의 26만4208원에 비해서는 13.1%(3만4483원)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통시장은 거의 모든 품목에서 대형마트와 SSM대비 가격우위를 보였다.

품목별로 보면 대형마트와 비교해 건어물이 23.5%로 가장 저렴했고, 이어 생육 (15.2%), 채소류(14.2%), 가공식품(12.0%), 곡물(6.9%), 공산품(6.4%), 선어류(5.4%) 등의 순으로 싼 것으로 조사됐다.

개별 품목별로는 26개 품목에서 전통시장이 대형마트보다 가격우위를 보였고, 28개 품목이 SSM보다 저렴한 것으로 나타났다.

대형마트와 비교해 가장 큰 가격우위를 보인 상품은 오징어젓갈로, 전통시장이 34.3% 더 저렴했다. 이어 추(34.0%), 멸치(26.0%), 생닭(23.3%), 감자(23.3%), 오이(21.1%) 등의 순으로 우위를 보였다.

한편 시장경영진흥원은 격월 단위로 연간 6회에 걸쳐 ㈔전국주부교실중앙회에 의뢰해 전국의 36개 전통시장과 전통시장 인근 대형마트(36개), SSM(34개, 제주도 제외)을 대상으로 생활필수품 36개 품목에 대한 현장가격 조사를 시행하고 있다.

김영헌 기자  cogito99@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