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올림픽
신임 IOC 위원장에 독일 바흐 선출사상 첫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출신
김대생 기자
입력 2013-09-11 (수) 11:05:28 | 승인 2013-09-11 (수) 11:06:49 | 최종수정 2013-09-11 (수) 16:25:46
   
 
  ▲ 토마스 바흐 위원장  
 
사상 첫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출신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에 당선됐다.
 
IOC는 10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제125차 총회를 개최, 제9대 위원장으로 토마스 바흐(60·독일) IOC부위원장을 선출했다.
 
바흐 신임 위원장은 서독 펜싱 국가대표 출신으로 지난 1976년 몬트리올올림픽 펜싱 남자 플뢰레 단체전 금메달 리스트다.
 
이번 선거는 바흐를 비롯한 세르미앙 응(64·싱가포르) 부위원장과 리처드 캐리언(61·푸에르토리코) 재정위원장, 우칭궈(67·대만) 국제아마추어복싱연맹 회장, 데니스 오스발트(66·스위스) 국제조정연맹 회장, 세르게이 붑카(50·우크라이나) 국제육상경기연맹 부회장 등 6명이 출마했다.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