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올림픽
인터뷰 고사 이승훈 "죄송합니다"
노컷뉴스
입력 2014-02-09 (일) 00:52:19 | 승인 2014-02-09 (일) 00:55:44

이승훈(26, 대한항공)은 인터뷰를 사양했다. 본인도 실망이 큰 듯했다.

이승훈은 8일(한국 시각) 러시아 소치 아들레르 아레나에서 열린 2014 소치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0m에서 6분25초61의 기록으로 12위에 머물렀다.

지난 2010년 밴쿠버대회에서 은메달을 따냈던 종목이었지만 4년이 지나 10위에도 들지 못했다. 경쟁자인 스벤 크라머(네덜란드)는 6분10초76의 올림픽 신기록으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승훈은 경기 후 한국 취재진을 향해 허탈한 미소를 지으며 "죄송합니다"라는 한 마디를 남긴 뒤 믹스트존을 빠져나갔다. TV 방송사 인터뷰존으로는 향하지도 않았다.

이승훈은 오는 18일 1만m에서 대회 첫 메달에 도전한다. 밴쿠버대회에서 깜짝 금메달을 따냈던 종목이다.

노컷뉴스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