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제민기
"우승, 팀원 모두가 흘린 땀의 결실"동호인부 MVP 제주교대 전광석화 이승환
고경호 기자
입력 2014-03-23 (일) 18:18:22 | 승인 2014-03-23 (일) 18:19:58 | 최종수정 2014-03-23 (일) 18:19:00
   
 
     
 
"정상의 자리에 오를 수 있었던 원동력은 팀원 모두의 노력이라고 생각합니다"
 
'관록'의 제주시 배구동호회를 '패기'로 꺾은 제주교대 전광석화의 공격수 이승환씨(22·남)는 최우수선수상(MVP) 수상의 기쁨을 이렇게 표현했다.
 
이씨는 "팀원 모두 지난 겨울방학부터 강도 높은 훈련을 함께하며 코트에 구슬땀을 흘렸다"며 "특히 대회 2주전부터는 이곳 한라중학교 체육관에서 도교육청 선배들의 지도를 통해 경기력을 다듬을 수 있었다"고 지난 연습과정을 회상했다.
 
그는 또 "정기적인 단체 훈련 외에도 틈틈이 개인훈련을 실시했다"며 "코트에 콘을 세워 놓고 스파이크로 맞추는 연습을 하면서 공격의 정확도를 높이는데 주력했던 것이 이번 대회에서 빛을 발한 것 같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관심과 격려를 아끼지 않은 김범희 교수님께 특히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고경호 기자

고경호 기자  kkh@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