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테니스/배드민턴
"힘들었지만 이겨냈다"이용대 AG '금' 각오
김대생 기자
입력 2014-05-14 (수) 21:44:29 | 승인 2014-05-14 (수) 21:46:07
한국 배드민턴의 간판스타 이용대(26·삼성전기)가 자격정지의 시련을 딛고 아시안게임(AG)금메달을 향한 강한 자신감을 피력했다.
 
이용대는 14일 태릉선수촌에서 열린 국가대표 복귀 미디어데이에서 "도핑 문제로 많은 분들이 걱정하고 응원해주셨는데 죄송하고 감사하다"며 "다시 시작하는 마음으로 입촌했고 훈련하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오는 9월 인천아시안게임에 대한 각오에 대해 "아시안게임 금메달을 딸 수 있게 열심히 하겠다"며 "이외도 세계선수권대회 등 많은 국제대회에서 최선을 다하는 게 목표"라고 다짐했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