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월드컵
"한국, 선수 가치 전체 25위"영국BBC 발표…독일 1위
김대생 기자
입력 2014-06-13 (금) 17:25:10 | 승인 2014-06-13 (금) 17:25:11
브라질월드컵에 참가하고 있는 태극전사 23명의 가치가 전체 25위인 것으로 조사됐다.
 
영국 'BBC'는 12일(이하 한국시간) 로이드와 영국 중앙 경제·경영 연구소가 공동으로 조사한 '2014년 브라질 월드컵 선수가치'를 발표했다. 한국은 6520만 파운드(1116억 원)의 가치를 인정받아 전체 32개 팀 가운데 25위에 올랐다.
 
이는 선수들의 이적료를 비롯해 연봉 등을 바탕으로 해 향후 선수들의 미래 가치 등도 포함시켜 평가했다. 한국팀에 이어 콜롬비아(5950만 파운드), 그리스(5320만 파운드), 알제리(4940만 파운드), 에콰도르(4890만 파운드), 온두라스(3420만 파운드), 이란(2440만 파운드), 코스타리카(1830만 파운드)가 자리했다. 1위는 독일로 소속선수 23명이 6억4120만 파운드(약 1조1000억 원)를 기록했다. 이어 지난 월드컵 우승팀인 스페인(5억9000만 파운드)이 2위에 올랐고 잉글랜드(5억5000만 파운드), 개최국 브라질(4억4830만 파운드)이 각각 3위와 4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아시아지역에서는 일본(9280만 파운드)이 가장 높았고 호주(6660만 파운드)가 그 뒤를 이었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