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이지훈 제주시장 부동산 특혜 의혹
"불법 몰랐다, 몰랐다…"
이지훈 시장 변명 일관
18일 불법 증축 등 기자회견서 사과 표명…진정성 의문
김경필 기자
입력 2014-07-18 (금) 16:36:09 | 승인 2014-07-18 (금) 18:13:19 | 최종수정 2014-07-18 (금) 20:01:06
   
 
  ▲ 이지훈 제주시장은 18일 기자회견을 통해 최근 불거진 특혜의혹 등과 관련 공개사과했다.  
 
부동산 특혜의혹을 받고 있는 이지훈 제주시장이 18일 기자회견을 통해 공개사과를 했으나 내용상으로는 자기 합리화를 위한 변명이라는 여론이 지배적이다.
 
단독주택 불법 증축과 무허가 숙박업, 보조금 유용 문제 등을 해명하는데 급급했으며, 책임 전가성 발언까지 나오면서 진정성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이 시장은 이날 오전 제주시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최근 불거진 특혜의혹 및 불법 증축 문제 등과 관련, "제주시민과 도민 여러분의 마음을 불편하게 한데 대해 시시비비를 떠나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깊이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시장은 불법 컨테이너와 단독주택 무단 증축, 보조금 유용, 무허가 숙박업 등 모든 문제가 원상복구 등을 통해 해결됐다고 강조했다.
 
하지만 이 시장은 단독주택 무단 증축 문제를 알고 있었느냐는 기자들의 질문에 "건축사에게 건축 자체를 일임했다. 불법이라는 사실은 정말 몰랐다"고 해명, 책임 전가성 발언이 아니냐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또 감사위원회 감사결과 담당 공무원이 징계를 받는 상황이 우려된다는 질문에 대해서는 "어떻게 책임을 져야할지 고민을 더해보겠다"고 했고, 제주시장 사퇴촉구 1인 시위와 관련해 사과로 끝낼 수 있느냐는 질문에도 "시민의 뜻이 정말 무엇인지 고민하겠다"며 즉답을 피했다.
 
보조금 유용 문제와 관련해서는 "처음에는 고추를 재배했다가 나중에 아무 생각 없이 약용작물을 재배한 것이고, 지금은 재배하지 않고 있다"고 해명했다.
 
특히 비자림 입구 단독주택 및 음식점 신축과정에 제기된 특혜 의혹에 대해서는 "감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다"며 기존 입장을 고수했고,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서는 언급조차 없었다.
 
이처럼 이 시장의 공개사과를 놓고 진정성에 의문이 제기되면서 도민사회의 비판여론은 쉽게 수그러들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김경필 기자

김경필 기자  kkp2032@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3
전체보기
  • 김삿갓 2014-07-20 00:34:55

    내가 gs반대대책위 위원장 시절때 많은 정보와 경험을 갖고 있지...

    제민일보부터,,, 그 다음은 어디일까?

    내 마을이 관권개입으로 강정사건보다 더한데 너희 언론들이 한 것이 있냐고...

    왜 2월달 여론호도용 제주시장과 현을생 환경본부장이 주도한 선진지 매립장 견학에

    동참은 안하였는가?

    jib기자는 동참하였고, 일본까지 같이 가서 찍고 방송에 보내던데...   삭제

    • 김삿갓 2014-07-20 00:28:40

      풍력발전 동복리 진실공방. 내가 거짓말 제보를 하였는가?

      자네들이 여론을 좌지우지 한다고 생각은 버려야지...

      작년 12월말에 리장 약식기소되니까 마을이름조차 생략하고...

      지금 이시장처럼 동복리에 대한 심층기사를 쓰던가? 편집국장이 사퇴한던가?

      일주일 뒤에 내가 양심선언 할 예정이니까?   삭제

      • 김삿갓 2014-07-20 00:23:33

        내가 양심선언할 준비가 되어있지.

        제민일보 편집국장에 대해서나 자네들 사주에 대해서도...

        자네들 동복리에 대한 심층취재를 한번도 안했지...

        그런데 자네들 사주를 위해서 시장을 길들이는 모습은 보기가 안좋아...

        2008년도 편집국장이 건입동gs저장소 기사를 쓴것을 보고 생각해보시길,,,

        전화로, '형님, 기사를 어떻게 쓸까요'라고 제민일보에서 처음 비판기사가 나갔는데...

        내가 양심선언 할까?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