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야구
류현진, MRI결과 가벼운 어깨 염증시카고 원정 합류 예정...캐치볼 소화 후 복귀 여부 결정
김대생 기자
입력 2014-09-16 (화) 18:18:25 | 승인 2014-09-16 (화) 18:23:13
지난 샌프란시스코전에서 조기 강판당한 류현진(27·LA 다저스)의 부상이 가벼운 어깨 염증으로 판명됐다. 
 
LA다저스 구단은 16일(한국시간) "류현진의 어깨는 지난 5월 부상자 명단 등재시 검진 내용과 큰 차이가 없었다. 어깨 부위에 가벼운 염증이 발견됐고 이를 치료하기 위해 코티손 주사를 투입받았다"고 MRI 검진결과를 발표했다.
 
이에 따라 류현진은 4일간의 휴식을 취한 후 시카고 원정 때 팀에 합류할 예정이다. 이날 류현진은 캐치볼을 소화하는 등 몸 상태를 점검한다. 
 
다만 돈 매팅리 LA다저스 감독은 캐치볼 소화 과정을 지켜본 후 복귀 일정을 정하겠다고 밝혔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