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야구
'프로야구의 별' 서건창
선수가 뽑은 '올해의 선수'
김대생 기자
입력 2014-12-02 (화) 18:01:10 | 승인 2014-12-02 (화) 18:05:44 | 최종수정 2014-12-02 (화) 19:30:30
   
 
  ▲ 서건창.연합뉴스  
 
서건창(25·넥센 히어로즈)이 프로야구 동료 선수들이 뽑은 최고 선수에 선정됐다.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이하 선수협회)는 2일 서울 서초구 더케이 호텔에서 '2014 플레이어스 초이스 어워드' 수상자를 발표했다. 
 
특히 이날 서건창은 선수단 투표로 진행된 올해의 선수상과 팬 투표로 진행된 올해의 스타플레이어상 부문에서 모두 1위를 오르는 기염을 토했다. 
 
한국프로야구 사상 최초 한 시즌 200안타를 돌파한 서건창은 올 시즌 128경기에서 타율 0.370(543타수 201안타)과 67타점, 135득점, 48도루의 성적표를 적어냈다.
 
이밖에 신인상은 박민우(21·NC 다이노스), 재기선수상은 윤규진(30·한화 이글스)이 수상했고 기량발전상은 이재원(26·SK 와이번스), 모범선수상은 진갑용(40·삼성 라이온즈)이 각각 받았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