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야구
10개 구단 체제 프로야구
'KBO 리그'로 불러주세요
한국야구위원회 10구단 시대 맞춰 브랜드 통합
김대생 기자
입력 2015-02-11 (수) 17:37:59 | 승인 2015-02-11 (수) 17:38:27 | 최종수정 2015-02-11 (수) 20:25:26

프로야구가 올 시즌부터 'KBO 리그'로 새롭게 태어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1일 본격적인 10개 구단 시대를 맞아 프로야구의 가치를 극대화하기 위해 올해부터 'KBO 리그'로 브랜드 아이덴티티(Brand Identity)를 통합한다고 밝혔다. 
 
지난 2011년부터 브랜드 아이덴티티 개발을 추진해온 KBO는 프로야구의 브랜드화를 통한 리그의 가치 향상과 야구의 국제화 시대에 걸맞은 리그의 브랜드 확립 등 10구단 체제 출범에 맞춰 새로운 이미지의 리그를 출범시켰다.
 
이에 따라 그동안 프로야구와 한국 프로야구 등 다양한 형태로 불리던 명칭은 'KBO'로 통합, 운영된다. 1군 리그 전체는 'KBO 리그'로 통칭돼 사용되며 페넌트레이스(시범경기 이후부터 포스트시즌 직전까지의 경기) 경기는 'KBO 정규시즌'으로 명칭이 사용된다. 
 
특히 한국야구위원회, KBO로 혼용됐던 사무국 명칭 역시 'KBO'로, 이와 함께 명확한 구분이 필요시 'KBO 사무국'을 같이 사용하기로 결정했다. 
 
아울러 KBO 주관의 모든 경기와 대회도 KBO와 대회명을 합쳐 'KBO 시범경기', 'KBO 올스타전', 'KBO 포스트시즌' 등으로 사용할 계획이다. 또 퓨처스리그도 'KBO 퓨처스리그'로 적용·사용한다.  
 
한편 미국프로야구는 메이저리그(MLB)라는 독자적인 브랜드로 상품 가치로 최고 수준의 프로야구 리그를 뜻하는 MLB는 선수들이나 팬들에게 '꿈의 리그'라는 이미지를 심어주고 있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