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전국종합 사회
방콕 도심서 폭탄 폭발…"외국인 포함 수십명 사상""한국인 사상자, 아직은 없는 것으로 파악"
제민일보
입력 2015-08-18 (화) 00:31:37 | 승인 2015-08-18 (화) 00:35:41 | 최종수정 2015-08-26 (화) 11:18:32
   
 
  ▲ 방콕 도심서 폭탄 폭발  
 
태국 방콕 도심의 유명 관광명소인 에라완 사원 부근에서 17일 오후 7시(현지시간) 폭탄이 터져 수십 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
 
현지 언론과 경찰은 사망자가 최소 2명에서 15명, 부상자는 20여 명이라고 전해 인명 피해가 아직 정확하게 집계되지 않고 있다.
 
경찰은 "폭탄이 터진게 확실하다"며 "어떤 종류의 폭탄인지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일부 언론은 오토바이에 장착된 폭탄이 폭발했다고 전했다.
 
이날 폭발은 관광객이 붐비는 에라완 사원 옆 번화가의 교차로에서 발생했으며, 경찰은 사상자 중에 외국인도 포함됐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주태국한국대사관 관계자는 이날 오후 8시30분 현재 한국인 사상자가 발생한 것으로 파악되지는 않았다며, 계속 확인 중이라고 전했다.
 
   
 
     
 
 
소방대와 경찰이 폭발 현장에 급파돼 구조 작업 중이다.
 
   
 
  ▲ 태쿡 방콕 중심가 에라완 사원 근처에서 폭탄이 더져 수십명이 사상했다.  
 
폭탄이 폭발한 에라완 사원 근처 교차로는 시내 중심가로 과거 정치 집회가 자주 발생했던 곳이다.  
 
태국은 지난해 상반기에 약 반년 동안 대규모 반정부 시위가 계속되자 당시 육군 사령관이었던 프라윳 찬-오차 현 총리가 같은 해 5월 쿠데타를 일으켜 탁신 친나왓 전 총리의 여동생인 잉락 친나왓 전 총리 정부를 몰아내고 집권했다.
 
이후 시위는 중단됐으나 군부 정권과 친 탁신 세력 사이에 정치적 긴장이 조성됐으며, 반 군부 시위가 발생하지 않을까 우려돼 왔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