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출판/문학
"「두근두근 내 인생」 읽어보세요"
김영모 기자
입력 2016-04-04 (월) 16:51:07 | 승인 2016-04-04 (월) 16:57:39 | 최종수정 2016-04-04 (월) 16:51:50

우당도서관 '한 도시 한 책' 선정
23일 '책 읽는…' 선포식서 발표

제주시 우당도서관(관장 강수복)은 '한 도시 한 책'(One City One Book) 선정도서로 김애란 작가의 「두근두근 내 인생」을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한 도시 한 책'은 범시민 독서운동을 위해 추진되는 것으로 '책 읽는 제주시 추진위원회'는 지난 2월16일부터 지난달 25일까지 후보 도서 5권에 대해 온·오프라인 시민 투표를 실시했고 「두근두근 내 인생」이 최다 득표해 올해 '한 책'으로 뽑혔다.

「두근두근 내 인생」은 저자가 지난 2010년 여름부터 2011년 봄까지 계간 '창작과 비평'에 연재한 첫 장편소설로 가장 어린 부모와 가장 늙은 자식의 청춘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를 다뤘다.

우당도서관은 오는 23일 오후 2시부터 도서관 소강당에서 열리는 세계 책의 날 '책읽는 제주시' 선포식에서 '2016년 제주시 한 책'을 발표하고 '제주시 독서릴레이'로 가입한 동아리 등을 대상으로 무료로 도서를 전달할 계획이다.

한편 '제주시 한 책'은 지난 2014년에는 현기영 작가의 「똥깅이」, 2015년에는 양전형 작가의 「허천바래당 푸더진다」가 선정됐다.

김영모 기자  kym@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abab 2016-04-08 14:16:11

    이 책을 영화를 통해서 알게되어서 서점에 가서 사봤는데 너무 글을 잘 쓴 것 같아요. 책보면서 운건 처음인거 같네요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