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농수축산
제주 자리돔 있어야 잡지
고 미 기자
입력 2016-07-07 (목) 11:05:28 | 승인 2016-07-07 (목) 11:06:03 | 최종수정 2016-07-07 (목) 11:05:46

5월 어획량 전년 동월 대비 83.5% 감소

'자리돔' 씨가 마른 것 같다는 어업인들의 얘기는 사실이었다.

7일 호남지방통계청의 '어업생산동향 조사'에 따르면 5월 중 자리돔 어획량은 14t으로 지난해 5월 85t에 비해 71t(83.5%) 줄었다.

전체 제주 어업생산량은 6264t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41.5% 증가했다. 주력 어종인 고등어와 갈치 어획량이 늘어난 영향이다.

일반해면어업의 경우 고등어는 583t이 잡혀 지난해 5월(217t)보다 268.7%, 갈치는 302t으로 지난해(116t) 보다 260.3% 증가했다. 멸치도 249t이 잡혀 전년대비 251.5%의 증가세를 보였다.

톳 채취량은 계속해 줄면서 5월 132t으로 전년 동월 166t에 비해 -79.5%를 줄었다.

고 미 기자  popmee@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 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