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골프
리디아 고, ESPN 선정 올해 여자골퍼
김대생 기자
입력 2016-07-14 (목) 16:47:25 | 승인 2016-07-14 (목) 16:47:45 | 최종수정 2016-07-14 (목) 16:47:45

'제주의 딸' 뉴질랜드 교포 리디아 고가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ESPN 선정 올해의 여자 골프 선수에 선정됐다. 

미국 스포츠 전문 채널 ESPN은 1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의 마이크로소프트 시어터에서 열린 '2016 ESPY 어워드' 행사에서 올해의 여자 골프 선수 부문 수상자로 리디아 고를 선정했다고 발표했다.  

현재 세계 랭킹 1위이자 강력한 올림픽 금메달리스트 후보인  리디아 고는 올해 메이저 대회인 'ANA 인스퍼레이션' 등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시즌 3승을 기록중이다. 

한편  올해의 여자 골프 선수 부문 후보에는 박인비(28·KB금융그룹)를 비롯한 브룩 헨더슨(캐나다), 에리야 쭈타누깐(태국) 등 4명이 이름을 올렸다.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