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종합
부동산 가격 상승·자동차 증가로 세수 11% 증가
김석주 기자
입력 2017-01-31 (화) 15:24:13 | 승인 2017-01-31 (화) 15:27:15 | 최종수정 2017-01-31 (화) 15:25:45

제주시 1271억원 징수…재산세 15.8%·자동차세 5.5% ↑

제주지역 부동산 가격 상승과 신축건물과 자동차 등록대수가 늘어나면서 시민들의 세금부담이 늘어났다.

제주시는 지난해 재산세 및 자동차세로 1271억원을 징수해 전년보다 11%나 증가했다고 31일 밝혔다. 재산세는 전년보다 15.8% 증가한 721억원, 자동차세는 5.5% 증가한 550억원이다.

재산세 징수는 건축물 121억원, 주택 179억원, 토지 406억원, 선박 1억3000만원, 항공기 13억8000만원 등이다.

이처럼 재산세 징수가 늘어난 것은 개별주택이 16.8%, 공동주택이 26.6% 등 주택가격이 상승하고 건물신축이 늘면서 재산세액이 증가했기 때문이다.

또 인구 증가 등에 따라 자동차 등록대수가 2016년 37만3706대로 2015년 보다 약 7.1%(2만4922대) 늘어나며 자동차세는 5.5% 증가했다.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