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판결
제주 아파트 사전분양 70대 사업자 벌금 700만원
김석주 기자
입력 2017-03-29 (수) 11:56:12 | 승인 2017-03-29 (수) 11:59:50 | 최종수정 2017-03-29 (수) 11:59:48

제주지방법원 형사1단독 강재원 부장판사는 아파트를 사전분양 하고 사용검사를 받기전 잉ㄹ부 세대를 입주케 했다가 주택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고모씨(76)에게 벌금 700만원을 선고했다.

고씨는 지하 1층, 지상 10층 규모의 34세대가 들어서는 아파트를 지으면서 지난해 2월부터 8월까지 제주시로부터 입주자 모집승인을 받지 않은채 20세대를 사전 분양했다. 또 사용검사를 받지 않고 사전분양 받은 세대중 6세대의 입주를 허용한 혐의로 기소됐다.

강 판사는 “사전분양을 방치하면 과다한 분양가 책정과 전매차익을 노린 투기세력의 개입 등을 규제할 수 없고 실수요자인 무주택자에게 주택을 공급할 수 없다”며 “만일 사업 실패로 준공이 되지 않을 경우 분양자들의 피해가 막대할 수 있다”고 양형 사유를 설명했다.

김석주 기자  sjview68@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석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