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교육 종합
특수학급 확충·진로직업교육 강화도교육청, 제주 특수교육 운영계획 확정·발표
강승남 기자
입력 2018-02-20 (화) 14:47:03 | 승인 2018-02-20 (화) 14:58:22 | 최종수정 2018-02-20 (화) 14:47:37

제주도내 특수학급이 늘어나고, 장애학생 대상 진로·직업교육도 강화된다.

제주도교육청은 20일 올해 균등하고 공정한 교육기회 보장, 통합교육·특수교육 지원 내실화, 장애학생 진로·직업교육 강화, 장애공감문화 확산·지원체제 강화 등 4대 중점과제를 중심으로 한 '2018학년도 제주 특수교육 운영계획'을 확정·발표했다.

도교육청은 오현고에 특수학급 1학급을 신설하고 유치원 1학급(노형초 병설유치원), 초등학교 4학급(아라초·인화초·화북초·신광초), 중학교 2학급(노형중·사대부중) 등 특수학급 7학급을 증설한다.

또 교육공무직인 특수교육실무원 등 특수교육 보조인력 350명을 배치한다.

도내 3개 특수교육지원센터에 전문직 4명(겸직), 순회 특수교사 13명, 치료사 6명 등 23명을 배치해 장애영아교육지원, 치료지원, 특수학급 미설치교 순회교육, 특수교육대상자 순회치료와 진단평가 실시토록 한다.

통합교육 거점유치원과 협력학교 3개교를 비롯해 공모로 정다운학교 시범운영, 장애이해교실 운영학교를 운영한다.

장애학생 진로직업교육 강화를 위해 도내 특수학교 3곳에서 2017학년도 시범 운영한 자유학기제를 전면 시행하고 특수학교 전공과 6학급, 통합형직업교육 거점학교 3개교를 운영한다.
특히 직업교육 중점학교를 기존 1개교에서 6개교로 확대한다.

이밖에도 장애이해교육을 연 2회 이상 실시하며, 제24회 제주장애학생의 날 및 장애 이해 교육주간(6월 1∼8일)을 학교별로 운영한다.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