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바둑
후지쓰배 세계바둑-조훈현, 대회 첫 3연패 도전
제민일보
입력 2002-04-08 (월) 19:47:00 | 승인 2002-04-08 (월) 19:47:00 | 최종수정 (월)
조훈현 9단이 일본의 자존심 후지쓰배에서 대회사상 처음으로 3연패에 도전한다.

조 9단은 유창혁 9단, 이창호 9단 등 한국기원 소속 기사 6명과 함께 13일부터 일본기원에서 열리는 제15회 후지쓰배 세계바둑선수권(우승상금 2000만엔)에 출전한다.

지난해 대회 2연패와 개인최다인 통산 3회 우승의 금자탑을 쌓았던 조 9단은 첫 3연패라는 또다른 기록 사냥에 나선다.

이달 초 끝난 제6회 LG배 세계기왕전 결승에서 대국 전적 2승3패로 아깝게 유 9단에게 우승컵을 내줬던 조 9단은 지난해말 제6회 삼성화재배 세계바둑오픈 제패에 이어 KT배프로기전 우승 등 제2의 전성기를 구가중이어서 3연패 달성의 기대를 부풀리고 있다.

조 9단과 우승컵을 다툴 기사로는 각각 두차례 우승한 유 9단과 이 9단이 꼽히고 있다.

유 9단은 LG배 우승 직후 국내 기전보다는 세계 대회에 더 비중을 두고 있다고 밝힐 만큼 집념을 보이고 있고 이 9단도 기성전 10연패 달성 등 탄탄대로를 걷고 있다.

2000년 8월 이후 세계기전을 모조리 휩쓸고 있는 한국은 이번 대회에서 이들 ‘3인방’ 또는 최명훈 8단, 목진석 6단, 이세돌 3단, 박영훈 3단 등 신진 강호가 우승할 경우 대회 5년 연속 석권과 통산 8회 우승의 영예도 안는다.

이번 대회는 24강 토너먼트로 진행되는 가운데 일본은 임해봉 9단, 왕리청 9단 등 8명을, 중국은 창하오 9단, 위빈 9단 등 5명을 각각 출전시켰다.<연합>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게임 2007-06-30 01:42:57

    게임방에 갈 필요가 없습니다.
    스릴넘치는 카지노게임을 언제 어디서나
    대박찬스 바로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