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정치 지방의회
양윤경 서귀포시장 예정자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갈등해소․공동체 회복 노력”제주도의회 행정시장인사청문회 모두발언
강승남 기자
입력 2018-08-20 (월) 10:03:55 | 승인 2018-08-20 (월) 10:33:21 | 최종수정 2018-08-20 (월) 11:48:34
양윤경 서귀포시장 예정자가 20일 제주도의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행정시장인사청문회에 앞서 선서를 하고 있다.

양윤경 서귀포시장 예정자는 20일 “시민들과의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지역갈등 해소와 지역 공동체 회복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양 예정자는 이날 제주도의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사청문회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밝혔다.

양 예정자는 “민선 7기 도정과 함께 도민의 한사람으로서 서귀포소의 새로운 도약을 위해 모든 것을 바치겠다는 각오로 감희 서귀포시장 공모에 응했다”며 “서귀포시를 시민 모두가 꿈꾸는 행복도시로 만들어 보고 싶다”고 말했다.

그는 “18만8000여명의 시민들과 함께 더 낮은 자세로 소통하면서 서귀포시의 장점과 특징은 더욱 보완 발전시켜 나가겠다”며 “극복해야 할 과제는 이해와 협력으로 성심껏 해결해 나가고자 한다”고 피력했다.

양 예정자는 서귀포시의 근간을 이루는 1차산업의 경쟁력 강화와 농어업인의 안정적 소득기반 조성에 힘쓰겠다“며 ”지원이 미흡한 영세 농어업인에 대한 배려정책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했다.

또 “소통은 시정 운영의 기본”이라며 “시민들과의 진정성 있는 소통으로 지역갈등 해소 및 지역 공동체 회복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했다.

양 예정자는 “10년 넘게 지속되고 있는 강정마을의 갈등해소와 제2공항 추진과정에서의 주민 갈등 해소를 시정의 최우선 과제로 삼고 해결해 가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지역주민의 입장에 서서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도와 중앙부처에 건의하고, 이를 반영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이와 함께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한 시 차원의 노력 확대, 사회적 약자 배려하는 맞춤형 복지정책 추진, 읍면동 현장중심의 복지기능과 민.관 협력을 강화로 복지사각지대 해소, 쓰레기.교통주차 문제 해결, 서귀포시 원도심 활성화를 위한 문화광장 및 문화복합공간 조성, 도시우회도로 개설사업 추진,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읍면 소규모 택지개발, 공직 전문성 강화 및 성과중심 인사시스템 정착, 청렴한 공직문화 조성 미 불합리한 관행 개선 등을 약속했다.

양 예정자는 “그동안의 각종 사회활동을 통해 일선 행정은 물론 도 및 중앙정부와의 업무 협조, 절충, 인맥 등 다양한 소통의 경험을 수차례 가지고 있다”며 “행정경험 전무라는 시민들이 걱정하고 우려하는 일이 발생되지 않도록 깊이있게 고민하고 관계자들과의 토론을 거쳐 독단적이지 않고 세심한 행정을 펼쳐 나가겠다”고 했다.

이어 “미처 행정이 살펴보지 못했던 소외된 곳, 상대적 약자를 위한 정책, 그리고 지역 간 불균형 문제 등 다각적인 차원에서의 새로운 정책을 시도해보고 검토하겠다”며 “공직 외부에서 지켜봐 왔던 행정에 대한 시각을 시정에 잘 접목시킨다면 더 튼튼한 조직과 탄탄한 정책을 만들 수도 있다는 확신도 가져본다”고 덧붙였다.

강승남 기자  stipool@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승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