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레져/스포츠 종합
제주도청 김형주 아시안게임 여자 레슬링 첫 메달
김대생 기자
입력 2018-08-21 (화) 09:29:13 | 승인 2018-08-21 (화) 09:32:40 | 최종수정 2018-08-21 (화) 09:32:40
20일 오후(현지시간)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레슬링 여자 자유형 50㎏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김형주가 카자흐스탄 야크흐스히무라토바 다울레트비케를 상대로 동메달을 획득한 뒤 주먹쥔 손을 들어올리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형 50kg급 동메달 결정전서 6-0 승리 
개인 통산 3번째 메달...엄지은 메달 획득 실패


한국 여자 레슬링의 간판 김형주(제주도청)가 아시안게임(AG) 여자 레슬링에 첫 메달을 안겼다.

김형주는 지난 20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 JCC 어셈블리홀에서 펼쳐진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레슬링 여자 자유형 50kg급 동메달 결정전에서 야크흐스히무라토바 다울레트비케(카자흐스탄)를 6-0으로 제압, 값진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번 대회 여자 레슬링에서 나온 첫 메달이자 개인 통산 3번째 메달이다. 김형주는 지난 2006년 도하 아시안게임 은메달, 2010년 광저우 아시안게임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날 동메달 결정전에 나선 김형주는 1피리어드 경기 시작과 함께 태클 공격으로 2점을 먼저 뽑은 이후 넘어진 상대를 재차 공격해 2점, 태클로 2점 등 6점을 따냈다. 

이후 2피리어드에서 실점을 허용하지 않아 김형주는 동메달을 확정했다. 

하지만 팀동료 엄지은(제주도청)은 동메달 결정전에서 상대에게 2-5로 패해 아쉽게 메달 획득에 실패했다. 김대생 기자

김대생 기자  bin0822@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대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