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식약처, 추석 성수식품 전국 일제 점검
한 권 기자
입력 2018-08-29 (수) 14:50:14 | 승인 2018-08-29 (수) 14:51:24 | 최종수정 2018-08-29 (수) 14:51:24

제수용·선물용 식품 위생관리, 수입검사 강화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국 17개 지방자치단체와 함께 9월 3일부터 11일까지 추석 성수식품 위생관리 실태를 집중 점검한다.

추석 제수용·선물용 식품 및 건강기능식품 제조·가공업체, 대형마트·전통시장 등을 대상으로 무허가 제조·판매, 유통기한 경과제품 유통, 냉동고기 냉장육 판매, 비위생적 취급 등에 대해 점검한다.

또 시중에 유통·판매되고 있는 한과, 떡, 사과, 고사리, 조기, 명태, 주류, 건강기능식품 등을 수거해 잔류농약과 식중독균 등을 검사한다.

제수용·선물용 수입식품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수입통관 단계에서도 정밀검사를 강화한다.

수입검사 강화 대상은 고사리·밤 등 농산물(7개 품목), 와인·건어포류 등 가공식품(7개 품목), 프로바이오틱스 등 선물용 건강기능식품(5개 품목)이다.

식약처는 고의적 불법행위에 대해서는 영업정지 등 행정처분과 함께 형사고발할 방침이다.

한 권 기자  hk0828@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 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