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연예 연예
'발데스 상대로 개인기' 손흥민, 몸값도 급상승…주급만 1억2200만원 '깜짝'
신수정 기자
입력 2018-09-12 (수) 08:28:49 | 승인 2018-09-12 (수) 08:29:10 | 최종수정 2018-09-12 (수) 08:29:10
(사진: KBS 중계)

토트넘 손흥민을 향한 축구팬들의 이목이 집중됐다.

대한민국 축구대표팀은 11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칠레와의 KEB 하나은행 초청 친선경기에서 0대 0 무승부를 기록했다.

이날 경기에서 손흥민은 발데스를 상대로 개인기를 선보이는 등 남다른 활약을 펼쳤다.

경기 이후 그를 향한 각국의 언론이 극찬을 쏟아내고 있다.

앞서 끝난 2018 아시안게임에서도 쉼없이 활약한 그는 3년 만에 놀라울 정도로 몸값이 성장했다.

최근 TV조선 '강적들'에서 최동호 평론가는 "주급이 8만5000파운드로 한화로 약 1억2200만원이다"며 "주급에 21개월(약 90주)을 환산해 보면 110억원이 나온다"고 밝혔다.

이어 "국제스포츠연구센터에 따르면 손흥민의 시장 가치는 9980만 유로(한화로 약 1298억원)다"며 "손흥민 선수가 불과 3년 전에 토트넘으로 옮길 때 300만 유로(한화 약 390억원)였는데 3년 사이에 3배 넘게 뛰었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아시안게임에서 우승을 한 덕에 손흥민은 병역 문제 또한 해결해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케 하고 있다.

신수정 기자  en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