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단풍철 제주 한라산 자동제세동기 성능 점검
한 권 기자
입력 2018-09-12 (수) 17:34:50 | 승인 2018-09-12 (수) 17:35:15 | 최종수정 2018-09-12 (수) 17:35:15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0월 단풍철을 맞아 등산객의 안전을 위해 한라산을 포함한 전국 22곳 국립공원에 설치된 자동제세동기의 성능 실태를 내달 10일까지 점검한다.

자동제세동기는 갑작스럽게 심정지를 일으킨 환자에게 전기 충격을 가해 심장의 정상 박동을 되살리는 장비다.

점검 대상은 한라산·설악산·북한산·변산반도 등 전국 22개 국립공원에 설치된 자동제세동기 355대다.

주요 점검 내용은 자동제세동기 정상 작동 여부, 배터리 방전 여부 및 유효 기간 확인, 패드 유효기간 등 관리 상태, 사용방법 안내문 부착 위치 적정성 등이다.

식약처는 점검 결과 미작동 자동제세동기는 교체하고, 유효 기간이 지난 배터리나 패드는 교체하는 등 조치할 예정이다.

국립공원 내 설치된 자동제세동기 위치와 사용방법은 모바일 앱 '응급의료정보제공'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 권 기자  hk0828@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 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