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사회/복지 사건/사고
"비행기 폭파하겠다" 또 허위신고…제주서 50대 검거
제민일보
입력 2018-11-07 (수) 09:59:20 | 승인 2018-11-07 (수) 10:03:08 | 최종수정 2018-11-07 (수) 10:03:08
제주국제공항(자료사진).

제주서부경찰서는 비행기를 폭파하겠다며 허위신고를 한 혐의(위계에 의한 공무집행방해)로 오모(57)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7일 밝혔다.

오씨는 이날 오전 7시 36분께 김포공항 고객콜센터에 전화를 걸어 "항공기 소음이 심하다. 비행기를 폭파하겠다"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다.

신고를 받은 경찰과 소방서 등은 공항을 수색했으나 폭발물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찰은 오전 8시 25분께 제주시 애월읍에서 거주지에 있던 오씨를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오씨가 올해만 20여 차례 공항 콜센터에 전화를 걸어 허위신고를 한 전력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현재 자세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제민일보  webmaster@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