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핫뉴스 무공침
[무공침] 렌터카 총량제 놓고 진통 우려
김용현 기자
입력 2019-02-11 (월) 17:50:05 | 승인 2019-02-11 (월) 17:50:24 | 최종수정 2019-02-12 (월) 18:05:04

○…지난해 10월 전국에서 처음 도입한 '렌터카 총량제'를 놓고 제주도와 업계간 상당한 진통이 우려.

도는 렌터카총량제의 실적이 지지부진하자 차량 운행 제한 등 강경모드로 전환키로 했으며, 업체들이 도의 제재 조치에 반발해 소송 등에 나설 가능성이 높아 졌기 때문.

주변에서는 "교통혼잡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렌터카를 줄이자는 취지는 이해가지만 자율이라는 자본주의에는 어긋난다"며 "서로 강대강이 아닌 윈윈 전략을 마련하길 바란다"고 한마디. 김용현 기자 

김용현 기자  noltang@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용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