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문화생활 종합
토요일엔 박물관에서 산책을 즐겨요.
우종희 기자
입력 2019-02-22 (금) 16:37:34 | 승인 2019-02-22 (금) 16:38:00 | 최종수정 2019-02-25 (금) 18:25:35

과거를 알 수 있는 박물관에서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을 것 같다.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종만)은 다음달 9일부터 6월 22일까지 2019년 상반기 토요박물관 산책 프로그램을 매주 토요일 13차례에 걸쳐 운영한다고 밝혔다.

상반기 토요박물관 산책은 무용, 국악, 인형극, 뮤지컬 음악공연 등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3월 9일 판소리 창작 인형극 '삼성혈과 민들레'를 시작으로 3월 23일 특별전 연계 '무용과 국악으로 표현하는 장수의 별 노인성', 4월 13일 뮤지컬 '헨젤과 그레텔', 4월 27일 '나와라 뚝딱 이야기 보따리', 아이들이 과학을 체험할 수 있는 뮤지컬 '베티의 과학여행', 5월 22일엔 제주를 대표하는 밴드와 함께 신나는 음악 공연을 즐길 수 있는 공연'사우스카니발과 함께하는 문화 콘서트' 등 다음달부터 6월까지 한 달에 두 번 신나고 화려한 공연으로 관람객을 찾아간다.

입장권은 280석에 한해 공연 1시간 전부터 현장에서 선착순 무료배부하거나 인터넷 서점 'Yes24'를 통해 1인당 1000원의 수수료로 예매할 수 있다.(1인 최대 4매, 공연이 있는 주 월요일 오전 10시 오픈) 자세한 사항은 국립제주박물관 홈페이지(http://jeju.museum.go.kr/) 알림이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문의=064-720-8035. 우종희 기자

우종희 기자  haru0015@naver.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종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