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경제 기업
신라면세점, 로벌 면세점 시장서 영향력 입증'올해의 아시아태평양 면세점', '올해의 신규 매장' 2관왕
강지환 기자
입력 2019-05-15 (수) 10:12:08 | 승인 2019-05-15 (수) 10:13:13 | 최종수정 2019-05-15 (수) 10:13:09
올해의 신규매장 수상.

신라면세점이 면세업계 관련 글로벌 어워드에서 잇따라 수상하며 글로벌 면세점 시장에서 영향력을 입증했다. 

신라면세점은 지난 14일 싱가포르 마리나배이샌즈 컨벤션 센터에서 열린 '2019 DFNI 아시아 어워즈(DFNI Asia Awards)'에서 '올해의 아시아태평양 면세점'과 '올해의 신규 매장'에 선정됐다고 밝혔다.  

'올해의 아시아태평양 면세점'은 아시아태평양 지역에서 면세점을 운영하는 사업자 중 수익성, 상품 구성, 고객 서비스 등이 뛰어난 사업자에게 주는 상이다. 

'올해의 신규 매장'은 지난해 새로 운영을 시작한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면세점 중 인테리어, 유통 능력, 수익성, 고객 서비스 등이 뛰어난 사업장을 선정해 주는 상이다.

올해의 아태지역 면세점 수상.

한편 신라면세점은 지난해 업계 최초로 해외 매출 1조원 시대를 열며 글로벌 경쟁력을 입증하고 사상 최대 실적을 거뒀다.

신라면세점은 지난 8일 세계적인 면세유통 전문지 '무디 데이빗 리포트(The Moodie Davitt Report)'가 주최하는 '2019 더 무디즈 어워드'에서 베스트 유튜브·영상 캠페인, 베스트 인플루언서 캠페인, 베스트 콜라보레이션 캠페인 등 3가지 부문에서 최종 수상자로 선정돼 3관왕의 영예를 얻기도 했다. 

강지환 기자  wlghks4889@jemin.com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지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