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lose

제민일보

사이드바 열기
HOME 지역뉴스 제주시
제주시, 불청객 멸강나방 예찰활동 강화제주시 목초지 피해 대비 정기예찰 돌입
김경필 기자
입력 2019-06-12 (수) 13:06:52 | 승인 2019-06-12 (수) 13:07:48 | 최종수정 2019-06-12 (수) 13:07:48

제주시는 초지와 목초지에 치명적인 피해를 주는 멸강나방 발생이 우려됨에 따라 양축농가의 경제적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멸강나방 예찰을 강화한다고 12일 밝혔다.

멸강나방은 중국에서 날아드는 해충으로, 1차 발생은 5월 말부터 6월 중순, 2차는 7월 중순에 발생하는 돌발 해충이다.

멸강나방이 발생하면 수일 내에 넓은 지역으로 확산돼 목초와 옥수수 등 화본과 식물 및 콩과작물의 잎과 줄기를 갉아먹는다. 식욕이 왕성해 피해 규모가 크지만 조기 발견해 긴급 방제를 실시하면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

이에 따라 시는 마을공동목장 34곳과 전기업목장 17곳, 관영목장 2곳 등을 대상으로 주 2회 이상 정기예찰을 실시키로 했다.

또 축산농가에도 멸강나방 발견 즉시 해당 읍·면·동이나 제주시로 신고해줄 것을 당부했다.

김경필 기자  kkp2032@hanmail.net

<저작권자 © 제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icon
"제민일보 네이버에서 본다"

도내 일간지 유일 뉴스스탠드 시행

My뉴스 설정방법
여백
Back to Top